© 2019 AINEO PORTFOLIO STUDIO

04/23/2019

아이네오 학생들 2019 Congressional Art Competition 1위와  2위에  당선

2019 Congressional Art Competition에서 아이네오 학생들인  제이콥  유군이 1등으로,  애슐리 김양이 2등으로 당선되었습니다.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제이콥군은 University of Michigan, RISD, Georgia Tech등 명문대학에 Industrial Design 전공으로 합격하여 기쁨을 더했습니다.  1등으로 당선된 제이콥 유군의 작품은  the U. S  Capitol 에 1년간 전시됩니다.

 

아래는 아틀란타 조선일보의  2019.04.23일자, 김언정 기자님의 기사 입니다.

 

한인학생 연방의회 미술대회 우승

롭 우달 의원 시상식 지난 23일 둘루스 개최

1위 제이콥 유군-2위 애슐리 김양 치하

 

2019년 연방의회 미술경연대회에서 한인 학생들이 주요 상을 휩쓸어 주류사회로부터 주목을 받았다.

롭 우달 연방하원의원(조지아 제7지구, 공화)실에 따르면 지난 23일 해당 대회 시상식 및 리셉션이 둘루스 재클린 케이시 허진스 예술 학습 센터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 1위를 차지한 콜린스힐 고교에 재학중인 한인 제이콥 유군(작품명 Knock, Knock) 및 2위를 차지한 피치트리 릿지 고교 재학생 애슐리 김양(작품명 The Aftermath) 등에게는 우달의원에 의해 상장이 수여됐다. 또한 3위는 피치트리 릿지 고교생인 데보라 쿠그(작품명 Georgia)양이 차지했고, 조지아 제7지구 유권자 인기상은 파크뷰 고교에 재학중인 레이첼 롱(작품명 Martyr)양이 차지했다. 본 상은 올해 처음 제정돼 관심을 모았다.

우달의원은 본보에 “해마다 출품작들에 대한 퀄러티가 높아지는 가운데, 올해 우리 지역구 학생들의 창의성은 그 어느때보다 돋보였다. 모두들 선의의 경쟁을 펼치면서 스스로에게 자부심을 느끼는 기회를 가졌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대회 작품들은 지난달 22일 마감됐으며 유화, 드로잉, 콜라주, 프린팅, 판화, 혼잡재료, 컴퓨터 생성, 사진 분야 등에 대해 공모됐다. 우승자 미술작품은 연방하원 미술 대회 페이지(House.gov Congressional Art Competition)에 게재될 예정이다.

롭 우달 연방하원의원이 미술대회 시상식을 주재하고 있다. <사진=woodall.house.gov>

1위를 차지한 제이콥 유군.